입력
확인
닫기
잠시만 기다려주시기 바랍니다.
괴담) 군대 시절 들었던 괴담들
민초귤치노 【윝】
블라인드 쪽지보내기 게시물검색
조회 146 추천 10 08/03 10:07



음으로 글을 써보네요.


강원도에서도 버려진 땅이라고 불리는 (시베리아 보다 춥다는) 그 곳에서 군생활을 하고 온 사람입니다.


가장 처음에 들었던건 신교대에서 조교에게 들었었던 이야기입니다. 


저는 7주까지 신병교육대에서 있었는데, 한 6주차 쯤이였나? 이제 조교들하고 다들 친해지기도 하고  가끔씩 조교들하고 이야기도 하고 그러면서 ( 가벼운 농담도 하고 그랬죠 ) 지낼 때였죠. 


그러다가 어쩌다 보니 무서운 이야기 쪽으로 대화가 흘러갔습니다. 


그때 당시 조교 사수와 부사수중에서 사수가 해준 이야기인데 진짜 인지는 잘 모르겠습니다.


그 조교 말로는 자신의 윗선임이 겪은 일이라고 하더군요. 


새로온 신병중에 귀신을 잘 보는 친구가 있었다고 합니다. 



이제 신병들이 신교대에 와서 신고나 이런 것들을 할때 모이는 장소가 있는데 ( 강당 비스무리한 곳이죠) 


이곳이 참 신기? 하기도 한게 겨울이든 여름이든 안에 들어가면 냉기? 같은게 느껴집니다.


약간 싸~한 그런 느낌이 있다고 해야 할까요.



조교들이 이제 신병들 인솔해서 강당 앞에 딱 서서 오와 열을 맞추고 입장할라고 하는데 갑자기 그 신병이 자기는 못 들어가겠다고 하는겁니다.


당연히 조교는 그 말 무시하고 강당안에 들어가라고 했는데, 안들어가겠다고 계속 신병이 버티니까 강제로 안에 들어가게 밀어넣었다군요.


그런데 얼마 지나지 않아서 그 신병이 입에 거품을 물더니 기절하더라는 겁니다.


그래서 바로 옆에 의무대 건물로 옮기고 나서 몇시간 정도 후에 깨어났고, 조교들이랑 같이 복귀 하면서 조교가 물어 봤답니다.


도대체 왜 그렇게 안들어가겠다고 한건지 이유를 좀 말해달라고요.


그 신병이 뜸을 들이다가 말을 했는데, 강당 천장에 시체들이 목을 매단체로 자기를 바라보고 있었답니다.


그 이야기를 듣고나서 그 강당에 들어갈때마다 그 이야기가 생각나서 등골이 약간 오싹하더라고요.




또 다른 이야기는 유격장에서 들었었던 이야기인데, 유격장을 관리? 하는 병사들하고 이야기하다가 들은 이야기 입니다.


유격장에 헬기 모형이 있는데 처음에는 그곳에서 헬기 레펠 같은거를 할 줄 알고 나름 기대했습니다.


근데 아에 사용을 안하더라고요. 그러다가 유격장 관리하는 병사들하고 이야기 하다가 그 헬기 모형 이야기가 나왔습니다.


그 병사가 해준 이야기인데 그 중대 중사가 해준 이야기라고 하더군요.


과거에 유격을 받던 중에 그 헬기모형에서 레펠을 하던 중에 사고가 있었다고 하더군요.


장비가 노후? 되서 인지는 모르겠는데 줄이 풀려서 레펠을 하던 병사가 바닥에 그냥 떨어졌는데 머리부터 떨어져서 그자리에서 즉사 했다고 합니다.


그 이후로는 그 장비는 그냥 사용 자체를 안했다고 하는군요. 


그러고 몇개월이 지났는데 근무를 서던 병사가 갑자기 이상한 소리가 들려왔다고 합니다.


다다다다다다다다다다다다다다다다다다 쿵 이런 소리가 계속해서 들려오길래 소리가 나는 곳을 야간 감시장비로 봤는데


어떤 물체가 헬기 모형까지 올라가는 계단을 뛰어 올라가더니 헬기에서 바로 뚝 떨어지더랍니다.


그걸 계속해서 반복하고 있더라고 하더군요. 그리고 나서 바로 상황실에 보고했는데 보고를 하고 나서 보니 사라져 버렸다고 하더군요.


그 이후로는 그 옆에 있던 계단도 다 없애 버렸다고 하더군요.



저도 들은 이야기라서 진짜라고 확정하기는 좀 그렇네요.


군생활 하면서 귀신? 같은건 저도 거의 본적이 없습니다. 몇번정도 무서운 경험은 한적이 있지만요 


쓰다보니 약간 두서없이 쓴거 같네요. 읽기 불편하셨다면 죄송합니다 ㅠ

10
신고
댓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얼굴입니다.
이미지 첨부
이모티콘
컬러선택 
괴담
전체 공포 초자연
포토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
[초자연] 괴담) 형수의 혼령이 씌인 원사안의 누이동생
민초귤치노 09/23 조회 20 댓글 0 6
민초귤치노 09/23 20 6
[공포] 실화) 저승사자 +댓글
민초귤치노 09/23 조회 26 댓글 0 3
민초귤치노 09/23 26 3
[공포] 2ch) 신이 깃든 인형
민초귤치노 09/23 조회 17 댓글 0 2
민초귤치노 09/23 17 2
[공포] 2ch) 공포우편
민초귤치노 09/23 조회 16 댓글 0 2
민초귤치노 09/23 16 2
[공포] 2ch) 칸히모 뒷이야기 +1
민초귤치노 09/23 조회 19 댓글 1 1
민초귤치노 09/23 19 1
[공포] 2ch) 칸히모
민초귤치노 09/23 조회 18 댓글 0 4
민초귤치노 09/23 18 4
[공포] 실화) 10년전 영덕에서 겪은 일입니다
민초귤치노 09/23 조회 18 댓글 0 7
민초귤치노 09/23 18 7
[공포] 실화) 고시원 이야기
민초귤치노 09/23 조회 15 댓글 0 4
민초귤치노 09/23 15 4
[초자연] 괴담) 손돌바람 +1
민초귤치노 09/23 조회 17 댓글 1 4
민초귤치노 09/23 17 4
[공포] 2ch) 대학 수험
민초귤치노 09/23 조회 25 댓글 0 5
민초귤치노 09/23 25 5
[초자연] 2ch) 잊을 수 없는 대화
민초귤치노 09/23 조회 58 댓글 0 5
민초귤치노 09/23 58 5
[공포] 2ch) 할아버지의 수첩
민초귤치노 09/23 조회 25 댓글 0 1
민초귤치노 09/23 25 1
[공포] 실화) 물 위의 그녀
민초귤치노 09/23 조회 32 댓글 0 3
민초귤치노 09/23 32 3
[공포] 괴담) 최원서과 귀신을 만나 겪은 일
민초귤치노 09/23 조회 24 댓글 0 3
민초귤치노 09/23 24 3
[공포] 키사라기역 괴담
치유사우서 09/21 조회 49 댓글 0 3
치유사우서 09/21 49 3
[꿈] 2021년 9월 14일에 꾼 꿈.
꿈일기쓰는꿈술 09/20 조회 22 댓글 0 0
꿈일기쓰는꿈술 09/20 22 0
[꿈] 2021년 9월 13일에 꾼 꿈.
꿈일기쓰는꿈술 09/20 조회 17 댓글 0 0
꿈일기쓰는꿈술 09/20 17 0
[꿈] 2021년 9월 7일에 꾼 꿈.
꿈일기쓰는꿈술 09/19 조회 59 댓글 0 0
꿈일기쓰는꿈술 09/19 59 0
[꿈] 2021년 9월 6일에 꾼 꿈.
꿈일기쓰는꿈술 09/19 조회 19 댓글 0 0
꿈일기쓰는꿈술 09/19 19 0
[꿈] 2021년 9월 5일에 꾼 꿈.
꿈일기쓰는꿈술 09/19 조회 17 댓글 0 0
꿈일기쓰는꿈술 09/19 17 0
검색
글제목
신고 사유
신고
닫기
유배 회원
유배 사유
유배 기간
유배
닫기
게시글 ID
이동할 게시판
사유
이동
닫기
받는 회원(닉네임)
쪽지 내용
보내기
닫기